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찾기 
  • 첫번째
  • 두번째

비자/이민 관련 소식

캐나다 이민성 Express Entry : 2015년도 통계로 보는 분석/정리

안녕하세요. 얼마전에 캐나다 이민성에서는 Express Entry 제도에 대해서 2015년도의 운영결과를 발표했습니다. Express Entry가 시작된 첫 한해이기도 하고 이 때문에 정말 말도많았던 것 같습니다.

 

1년 간의 운영결과를 가지고 전반적으로 다시 한 번 검토를 해보고, 캐나다 이민계획을 세우는 데 있어서 참고가 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일단 Express Entry에 대해서 개념이 많이 없으신 분들은 아래 링크를 먼저 참조하시고 보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Express Entry : CRS(Comprehensive Ranking System) 이해하기

Arranged Employment와 LMIA(Labour Market Impact Assessment)

 

자, 그러면 2015년 처음 시작되어서 한 해 동안 어떻게 운영되어 왔는지 살펴보겠습니다.

 

 

 

 

 - 2016년 1월 3일 기준으로 약 1년간 총 19만개 정도가 접수되었지만, 이 중 50% 수준인 $88,000개 정도가 영주권 요건을 갖추지 못해서 유효하지 못한 신청이었습니다.

 - Express Entry에 신청을 하기 전에 Federal Skilled Workers, Canadian Experience Class, Federal Skilled Trades Class 등의 영주권 자격요건을 우선 갖추어야 하기 때문입니다.

 - 그리고 2016년 1월 3일 기준으로 2,600여개의 신청이 유효기간 1년이 지나면서 소멸되었고, 13,600여개가 취소되었으며, 21,600여건이 진행중입니다.

 - 결과적으로 60,000여개의 건이 유효한 상태로 접수중입니다.

 

 - 아래는 현재 60,000여 건의 점수분포 현황입니다.

 


 

 - 현재까지 최저 커트라인이었던 450점을 기준으로 보면, 그 이상 점수 소지자가 2,510명으로 전체 60,042 명 중에서 약 4% 선입니다.

 - 이 중 약 34%인 851명 정도가 Arranged employment 또는 Provincial nominee로 600점의 가산점을 받은 케이스입니다. 전체 60,042명을 기준으로 1%남짓한 수준의 사람들만이 가산점을 받고 있습니다.

 - 약 23% 정도가 400~450점 대에 머물고 있습니다.

 - 약 36% 정도가 350~400점 대에 분포되어 있습니다.

 - 결국 Express Entry 풀에 있는 6만 여명의 케이스 중에서 1% 남짓한 수준의 사람들이 가산점을 받는 케이스이고, 절반이 넘는 사람들이 350~450점 수준에 집중되어 있습니다.

 

 

아래는 2015년 한 해 동안 Invitation이 발급되었던 대상자들에 대한 자료입니다.

 

 

 

 - 12개월 동안 23차례의 Invitation이 발송되었습니다. 한 달에 2번 꼴입니다.

 - 커트라인이 가장 낮았던 시기는 17회, 18회의 2회로 450점입니다.

 - 커트라인이 600점 초과하면서 가산점을 받는 사람에게만 기회가 있는 경우는 1~4회, 9회로 Arranged employment 또는 Provincial nominee로 600점의 가산점을 받은 사람만이 Invitation의 기회를 가졌습니다. 다만 이런 경우는 Express Entry 시스템이 도입된 초기에 집중되어 있고, 후반으로 갈 수록 커트라인이 400점대 중반으로 낮아졌습니다. 

 - 전체적으로 Invitation을 받은 사람들 중에서 60%가 가산점을 받은 사람들이었습니다.

 - 전체 Invitation의 43%가 Federal Skilled Workers, 36%가 CEC(Canadian Experience Class) 카테고리로 Express Entry 전체의 80% 정도가 이 두 카테고리를 통해서 영주권을 진행하게 됩니다.

 

 

아래는 현재 후보자들의 점수분포(좌측)와 한 해동안 Invitation을 받은 사람들의 점수분포(우측)입니다.

 


 

 - 전체 Invitation 중에서 약 40%에 해당하는 약 12,500개의 Invitation이 600점 이하 즉, 가산점이 없이 받은 숫자입니다.

 

아래는 Invitation을 가장 많이 받은 대표적인 직종 10개의 직업리스트입니다.

 


 

 - Financial Auditors and Accountants, Financial and Investment Analysts, Information Systems Analysts and Consultants, University professors and lecturers 등 11이나 21로 시작하는 직종들은 학력, 언어능력 등의 Core 점수가 상당히 높은 사람들입니다.

 - 반면에 Food service supervisors, Cooks, Retail sales supervisors 등의 63으로 시작하는 직종들은 Arranged employment 또는 Provincial nominee로 600점의 가산점을 받은 사람들이 주로 포진하고 있다고 보시면 됩니다.

 - 바꿔 얘기하면 LMIA나 주정부이민 등 고용주로부터의 서포트를 받아 가산점을 가지고 Invitation을 받는 사람들의 직종이 식당, 편의점 등에서 종사하고 있는 사람들이 가장 많다고 보시면 됩니다.

 - AA Canada의 홈페이지에 보시면 이런 유사한 직종에 대해서 LMIA 구인 건이 많이 있는 것을 보실 수 있습니다.

   관련링크 : http://aacanada.co.kr/ab-1426

AA Canada를 통해서 LMIA를 받아서 캐나다로 가신 많은 분들도 유사한 형태로 Invitation을 받으셨습니다.

 

 

아래는 Invitation을 받은 사람들이 거주하고 있는 국가입니다.

 


 

 - 80%에 육박하는 숫자가 캐나다에 머물고 있으면서 Invitation을 받았습니다. 캐나다에서 취업을 하고 가산점을 받아야 전적으로 유리해지기 때문입니다.

 - 이외의 나라들을 보면 중국의 아주 일부 케이스를 제외하고는 대부분 영어 또는 불어가 모국어처럼 취급되고 있는 국가들입니다.

 - 그래서 한국인들의 경우에는 캐나다로 일단 들어가서 취업을 해야 Invitation을 받을 수 있다는 얘기가 됩니다.

 

다음은 Invitation을 받은 사람들의 국적분포입니다.

 

 

 - Top 10 국가들 중에서 한국이 8위에 보이네요. 605명으로 숫자는 적게 느껴질 수 있지만, 일단 이 숫자들은 거의 대부분이 가산점을 받는 케이스라고 생각해도 무리가 아닐 것으로 생각됩니다. 전세계 국가의 전체 Invitation 중에서 2% 수준에 해당합니다.

 

 

아래는 캐나다 내에 있는 분들 혹은 캐나다 지역선적을 하는 데 있어서 참고가 될만한 정보가 될 것 같습니다.

 

 

 - 한국인들에게 가장 인기있는 BC주와 Ontario 중의 경우에는 주정부이민의 비중에 있어서 아주 큰 차이가 있습니다. BC주는 주정부이민의 비중이 28% 수준에 다다르지만, 온타리오주는 9% 수준입니다. 현실적으로 BC주에서는 주정부이민을 기대할 수 있는 경우가 많이 있지만 온타리오주는 주정부이민이 현실적으로 많이 어렵다는 얘기이기도 하겠습니다.

 - Nova Scotia나 Saskatchewan, PEI, Manitoba, New Brunswick 같은 주들은 주정부 내의 Express Entry 카테고리 만으로도 연방전문인력이민이나 CEC 등의 카테고리보다 훨씬 비중이 높습니다. 주정부이민 내에서 Express Entry가 아닌 다른 카테고리까지 생각을 한다면 현실적으로 거의 주정부이민 위주로 영주권이 진행되고 있는 지역들이라고 보시면 될 것 같습니다.

 

 

2015년도에 Express Entry가 처음 시작된 이래로 1년 정도 운영이 되면서 어떻게 진행이 되었는지 통계를 통해서 살펴보았습니다.

많이 얘기를 했던 것처럼 600점 가산점을 받는 케이스가 전적으로 유리하다는 점은 분명하겠고요, 점차적으로 커트라인이 내려가고 있는 추세는 있다는 점, 그리고 가산점이 없는 상황에서 어떻게 영주권에 접근할 수 있는 지에 대해서는 추후에 추가적으로 안내드리겠습니다.

 

캐나다 영주권을 생각하시는 분이시라면 주의깊게 살펴볼 많한 내용이어서 주저리주저리 얘기가 많았습니다. 아마 이해가 조금 어려우신 분들도 계실텐데요, 주저하시마시고 궁금하신 점 있으시면 언제든지 아래로 문의주세요.

 

 

AA Canada

전화 : 02-567-4345

핸드폰 : 010-4857-4345

이메일 : aac.seoul@gmail.com

카카오톡 : canlog

홈페이지 : www.aacanada.co.kr

첨부파일 다운로드

등록자심동섭

등록일2016-05-02

조회수655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밴드 공유
  • Google+ 공유
  • 인쇄하기
 
스팸방지코드 :